국제적인 경기 침체 우려가 계속되는 가운데, 전세계 증시가 폭락세를 보였습니다.

미국의 주요 주가지수들은 24일 개장과 함께 일제히 큰 폭으로 하락했습니다.

유럽 증시도 영국의 경기 침체 우려 조짐과 함께 5%나 하락한채 장을 마감했습니다. 영국 경제는 지난 3/4 분기 0.5% 위축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영국 경제가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한 것은 16년만에 처음입니다.

아시아에서도 주요 기업들의 수익이 기대에 못 미치면서 투자 심리가 위축됐고, 일본과 홍콩 증시가 8% 이상 폭락했습니다.

러시아에서는 장중 주가가 10% 이상 폭락하면서, 거래가 중지됐습니다.

한편 미국에서는 지난달 주택 재거래량이 전달에 비해 5% 이상 상승한 것으로 나타나면서, 희소식으로 여겨지고 있습니다. 미국의 주택 시장 침체는 전세계적인 금융 위기의 촉매 역할을 했었습니다.

*****

Concern that a global downturn will hurt company profits has frightened investors and caused stock prices to fall around the world.

U.S. stocks fell sharply in today's (Friday's) trading, with the Dow, S & P 500, and NASDAQ indexes losing between two and four percent. Key U.S. indexes fell even further in earlier trading.

European markets also fell, closing down as much as five percent after a report that the British economy is on the brink of recession. The report said the economy shrank by half-a-percent in the third quarter. It is the first contraction of the British economy in 16 years.

Asian investors reacted to disappointing earnings reports from major companies with a massive selloff. Key indexes in Japan and Hong Kong lost more than eight percent.

And Russia's battered stock markets fell more than 10 percent, prompting officials to suspend trading on the MICEX.

But some new data on the U.S. housing market offered a glimmer of hope today. Home resales in the United States rose more than five percent in September from the previous month, as falling home prices began to attract some buyers. Severe problems in the U.S. housing market sparked the global financial cri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