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경찰은 북동부 '임팔' 시의 한 경찰 훈련소 외곽에서 폭탄 폭발 공격이 발생해 14명 이상이 사망하고 20명 이상이 부상했다고 말했습니다.

인도 당국 관계자들은 폭발한 폭탄이 오토바이에 감춰져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현재 부상자들은 현지 병원으로 후송됐으며, 여러 명이 중태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임팔 시는 인도와 버마 간 국경지역인 마니푸르 주의 주도입니다. 이 지역에는 12개 이상의 저항 단체들이 분리주의 운동을 활발히 벌이고 있습니다.

*****

Police in northeastern India say a bomb has killed at least 14 people in the city of Imphal.

At least 20 others were wounded in the attack outside a police training center today (Tuesday). Officials say several people are in critical condition at local hospitals.

Authorities say the bomb was concealed in a motorcycle. Police have sealed off the area and are looking for the bomber.

No one has claimed responsibility for the attack.

Imphal is the capital of India's Manipur state, which borders Burma. The area is a center of separatist activity with more than a dozen active insurgent groups.

On Sunday, a grenade exploded outside the fortified home of Manipur's chief minister (Okram Ibobi Singh). No one was hu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