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클 뮬렌 미국 합참의장은 아프가니스탄과 파키스탄 접경지역의 폭력사태야말로 차기 미국 대통령에게 가장 큰 위협이 될 것이라고 22일 지적했습니다.

뮬렌 의장은 미국이 이 지역에 거점을 둔 알카에다 지도부를 와해시키는데 초점을 맞춰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파키스탄 정부는 미군이 파키스탄 국경 인근의 군사시설을 향해 미사일을 발사하고 지상군 공격을 멈추지 않고 있다며 비난해 왔습니다.

아프간 국방장관은 22일 아프간군과 파키스탄군, 그리고 연합군으로 구성된 합동병력이 아프간과 파키스탄 접경지역에 주둔하는 방안을 제안했습니다. 

*****


America's top military officer, Admiral Michael Mullen, says the most serious threat for the next U.S. president will come from the increasingly violent border region between Afghanistan and Pakistan.

The Chairman of the Joint Chiefs of Staff said Monday that the United States needs to focus its resources there in order to pressure al-Qaida's leadership, which is suspected to be based in the region.

The Pakistani government has criticized a series of suspected U.S. missile strikes and a ground attack against militant targets on Pakistan's side of the border.

Afghanistan's defense minister on Monday proposed a joint force made up of Afghan, Pakistani and coalition soldiers that would operate on both sides of the bor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