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주 예멘 주재 미국대사관에 테러 공격을 가했다고 주장한 반군 단체 조직원 6명이 체포됐습니다. 예멘 국영 방송은 21일 경찰이 '이슬라믹 지하드'로 불리는 테러 단체의 조직원 6명과 두목급인 아부 알 아이트 알 아마니를 검거했다고 전했습니다.

방송은 또한 6명의 조직원이 에멘의 수도 사나 주재 영국 대사관과 사우디 아라비아 대사관에 대한 테러 위협에 연루돼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체포된 6명이 지난주 미국대사관 폭탄테러 공격에 가담했는지 여부는 알려지지 않고 있습니다.

지난 17일 에멘 주재 미국대사관 앞에서 발생한 차량폭탄공격과 총격으로 7명의 예멘 경찰과 6명의 민간인이 사망한 바 있습니다. 

*****


Yemeni state media say authorities have detained six militants from a group that claimed responsibility for last week's attack on the U.S. embassy in Sanaa.

Yemeni media said Sunday that security forces arrested six members of Islamic Jihad, including a senior militant named Abu al-Ghaith al-Yamani.

Yemeni media say the six were arrested for allegedy threatening to attack other foreign embassies in Sanaa, such as those of Britain and Saudi Arabia.

The reports did not directly link the six suspects to the American embassy attack last Wednesday. In the assault, Islamist militants set off car bombs and opened fire at an entrance to the U.S. compound, but failed to reach the building.

Yemeni media said Sunday that two people wounded in the attack have died, raising the death toll to seven Yemeni security personnel and six civilians.

Six attackers also were kill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