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멘 당국은 수도 사나 주재 미국 대사관에 대한 공격과 관련해, 알-카에다와 연계된 적어도 25명의 용의자를 체포했습니다.

지난 17일 발생한 이 공격으로 예멘 보안요원 6명, 18세 미국 여성과 이 여성이 최근 결혼한 예멘인 남편 등 사건 현장에 있던 일반인4명 등 10명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또한 공격범 6명도 사망했습니다.

당국자들은 무장한 공격범들이 차량폭탄과 수류탄, 자동화기를 이용했다고 말했습니다. 예멘인 경비원들과 경찰이 응사해 공격범들이 대사관 보안장벽을 돌파하는 것을 저지했습니다.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은 이번 공격은 미국이 사상적 극단주의자들과 전쟁 중이라는 사실을 상기시킨다고 말했습니다.

*****

 

Authorities in Yemen have arrested at least 25 people with suspected links to al-Qaida in connection to Wednesday's attack on the U.S. Embassy in the Yemeni capital, Sanaa.

The assault killed six Yemeni security personnel and four bystanders, including an 18-year old American woman and the Yemeni man she recently married. Six attackers also were killed.

Officials say the militants used car bombs, grenades and automatic weapons in the attack. Yemeni guards and police fired back, preventing the attackers from breaching the embassy's security walls.

U.S. President George Bush said the attack is a reminder that the United States is at war with ideological extremists.

The U.N. Security Council and U.N. Secretary-General Ban Ki-moon also condemned the embassy assault and called for the perpetrators to be brought to just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