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 베나지르 부토 전 총리의 남편인 아시프 알리 자르다리가 파키스탄의 새 대통령으로 당선됐습니다. 자르다리 당선자는 선거인단의 전체 702표 가운데 482표를 획득했습니다. 일부 관측통들은 자르다리 당선자가 파키스탄 역사상 가장 강력한 권력을 가진 민간 지도자가 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아시프 알리 자르다리는 파키스탄 연방 상, 하원의 과반수 지지를 얻었으며, 4개 주의회 가운데 3개 주의회에서도 과반수 이상 득표를 얻었습니다.

파키스탄 수도 이슬라마바드의 국회의사당에 집결한 집권 파키스탄인민당 지지자들은 선거관리위원회가 결과를 발표하기 전부터 이미 환희에 넘쳤습니다.

지지자들이 자르다리 당선자의 승리를 축하하고 있을 때 그의 두 딸은 어머니인 고 베나지르 부토 전 총리의 사진을 들고 있었습니다.

재판도 거치지 않은 채 11년간 부패와 살인 혐의로 감옥살이를 한 자르다리 당선자는 이번 대통령 선거 승리로 놀랄만한 정치적 재기에 성공했습니다. 자르다리 당선자의 승리는 또한 파키스탄에서의 비민주적인 통치를 공식적으로 끝냈습니다. 지난달 탄핵 압력에 직면해 사임한 페르베즈 무샤라프 대통령은 1999년 무혈 쿠데타로 권력을 장악했습니다.

총리관저에서 열린 짧은 기자회견에서 자르다리 당선자는 암살당한 자신의 아내와 그녀의 아버지 줄피카르 알리 부토 전 총리를 애도했습니다.

자르다리 당선자는 "베나지르 부토 전 총리는 우리가 어떻게 살아야 하고 어떻게 정치를 해야 하는지를 가르쳐줬다"고 말했습니다. 당선자는 "우리는 모두 파키스탄인민당의 철학과 줄피카르 알리 부토 전 총리의 철학을 따를 것이며 그들이 목숨을 바쳐 수호한 민주주의를 계승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정치 평론가들은 자르다리 당선자가 의회내에서 강력한 정치적 지지를 누리고 있다는 점에 더해 무샤라프 전 대통령이 확대해 놓은 대통령 권한까지 감안하면 자르다리 당선자는 파키스탄 역사상 가장 강력한 권력을 지닌 민간 대통령이 될 것이라고 분석하고 있습니다.

자르다리 당선자는 의회 해산 권한 등 대통령의 광범위한 권한을 축소하겠다고 공약했습니다. 하지만 많은 파키스탄 인들은 이같은 공약의 실현 여부에 의구심을 표하고 있습니다.

자르다리 당선자는 대선 승리 후 "의회가 국가 통치권을 가지고 있다는 점을 다시 한번 강조하며 대통령은 의회에 따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자르다리의 정치적 반대파들은 그의 승리를 축하하는 한편 파키스탄인민당 당적을 포기하라고 말했습니다. 나와즈 샤리프 전 총리는 자르다리 당선자의 임기 동안 파키스탄 대통령이 다시금 공정한 역할로 돌아갔으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일부 비판에도 불구하고 자르다리 당선자의 승리는 무샤라프 대통령의 사임부터 파키스탄인민당의 권력 장악까지 파키스탄 내에서 계속해서 나타나고 있는 정치적 진전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셰리 레흐만 파키스탄인민당 대변인은 자신의 당이 무력을 사용하거나 헌법을 악용하지 않고 공정하게 선거에서 승리를 거뒀다고 말했습니다. 레흐만 대변인은 파키스탄이 직면한 어려움을 해결하는데 파키스탄인민당이 제격이라고 말했습니다.

파키스탄은 현재 경제가 취약한 상태이며 탈레반 반군들과도 계속해서 교전을 벌이고 있습니다. 

*****

 

INTRO: The widower of Pakistan's assassinated former prime minister Benazir Bhutto has won elections to become the country's next president. VOA's Barry Newhouse reports from Islamabad, where Asif Ali Zardari won an estimated 482 of the 702 (check for official tally) votes from lawmakers to become what some believe will be Pakistan's most powerful civilian leader.

TEXT: Asif Ali Zardari won the majority of votes in three of the country's four provincial assemblies as well as in both houses of
parliament.

In the capital's national assembly hall, supporters of the Pakistan People's Party were jubilant even before the election commissioner
announced results.

Zardari's two daughters held a portrait of their mother, Benazir Bhutto, as members of the party she once led congratulated them on
their father's victory.

Zardari's win caps a remarkable political revival for a man who spent 11 years in prison on corruption and murder charges - without ever being convicted. His win also marks the formal end to Pakistan's long departure from democratic rule under former president Pervez Musharraf, who had seized power in a bloodless coup in 1999.

In brief remarks to news media at the prime minister's house, Zardari paid tribute to his deceased wife and her father - both of whom were assassinated.

"She taught us how to live. She taught us how to do politics. We all intend to follow of philosophies of the PPP, the philosophies of
Shaheed [martyr] Zulfikar Ali Bhutto and the democracies that they gave their life for."

Political analysts say Zardari's strong political support in the legislatures and Musharraf's expansion of presidential powers could
make Zardari the country's most powerful civilian president.

He has pledged to reign in the presidency's broad powers, which include the ability to dismiss parliament, but many Pakistanis are
skeptical that he will follow through.

Following Zardari's election victory, he tried to reassure his critics.

"I reiterate, parliament is sovereign. This president shall be subservient to the parliament."

Zardari's political opponents congratulated on his election win Saturday, but also urged him to drop his close affiliation with the
Pakistan People's Party. Former Prime Minister Nawaz Sharif, said he hoped Zardari's tenure would return the presidency to its impartial role.

Despite his critics, Zardari's win is the latest in a string of political successes that drove former president Pervez Musharraf from
office and made his party the most powerful in the country.

Pakistan's Information Minister and political ally of Zardari, Sherry Rehman, told reporters that Zardari's victory is a victory for
Pakistan's democracy.

Rehman said her party has won the presidential vote fairly, without using force or abusing the constitution. She said there are many
difficulties ahead and the PPP is the best party for addressing the country's problems.

Those difficulties include the country's faltering economy and ongoing battle with Taliban militants.

While lawmakers were voting Saturday, a car bomb blast near a security checkpoint in Peshawar killed at least 10 people.

Pakistani Taliban militants later claimed credit for the attack. (SIGN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