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과 이라크가 이라크내 미군 전투병력을 오는 2011년까지 모두 철수시키기로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러나 미 백악관 국가안보회의의 고든 존드로 대변인은 22일 아직 협의해야할 구체적인 사항들이 많이 있다며 합의가 완결되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양국간 안보협정 초안에는 또 내년 2009년 6월까지 미군 전투병력을 이라크 도시들에서 철수시키는 방안도 담겨 있다고 미국과 이라크 협상단이 밝혔습니다.

이라크의 모하메드 알 하즈 하무드 협상대표는 미국과 이라크가 미군 철수 시간표에 합의했으나 철군 속도는 이라크의 안보 상황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

U.S. and Iraqi negotiators in Baghdad are reported to have agreed on the withdrawal of U.S. combat troops from Iraq by 2011 -- if conditions are right.

But a White House spokesman (Gordon Johndroe) said today (Friday) there are many details to be worked out and the deal is "not done until it's done."

Several negotiators said the draft agreement also calls for U.S. combat forces to pull back from Iraqi cities by next June.

Iraq's chief negotiator, Mohammed al-Haj Hamoud, says although negotiators on both sides agreed to the timetable, the pace of the U.S. troop pullout can be changed depending on conditions in Iraq.

The White House spokesman added that what he called "aspirational time horizons" are goals, and that discussions are ongo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