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팔 경찰은14일 카트만두 주재 중국 대사관 앞에서 항의 시위를 벌이던 티베트인들, 최소 760 명을 구속했다고 밝혔습니다.

목격자들은 경찰이 몇몇 시위자과 난투를 별였고 많은 시위자들이 경찰 트럭에 실려서 끌려갔다고 말했습니다.

네팔에는 약2만 명의 티베트인들이 살고 있습니다. 이들은 1959년 중국이 티베트 통치에 대항하는 봉기가 실패한 이래 티베트 땅을 떠난 사람들입니다.

중국 베이징 올림픽 개막식이 열렸던 지난8일에 네팔 당국은 1300명의 티베트 인들을 구속한 바 있습니다.

*****

Police in Nepal today (Thursday)detained at least 760 Tibetan exiles who were protesting outside the Chinese embassy in Kathmandu.

Witnesses say police scuffled with some protesters, many of whom were hauled away in police trucks. 

Nepal is home to about 20-thousand Tibetans who fled their homeland after a failed uprising against Chinese rule in 1959.

Exiles have been staging near-daily protests since March, when Chinese forces brutally suppressed demonstrations in the Tibetan capital, Lhasa.

Activists have intensified anti-China protests recently, to coincide with the Olympic Games in Beijing.

On Friday, the night of the Olympics opening ceremony, Nepalese authorities detained some 13-hundred protesters in Kathmand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