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적십자 연맹과 적신월사는 짐바브웨에 대한 긴급 지원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구호 단체들은 곡물가 폭등으로 인해 내년, 2009년 초에는 짐바브웨국민 절반이 굶주릴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국제 적십자 연맹과 적신월사는 짐바브웨의 가장 취약한 계층을 위한2천6백5십만 달러의 지원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유엔 보고서에 따르면 짐바브웨는 최악의 곡물 수확량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보고서는 짐바브웨 국민의 45퍼센트인 4백만 명이 내년 초 식량 부족을 겪을 것으로 예측하고 있습니다.

*****

The International Federation of Red Cross and Red Crescent Societies is appealing for emergency aid for Zimbabwe, where the group says a food crisis could leave nearly half the population hungry by the beginning of next year.

The aid organization is asking for 26-and-a-half million dollars to help the most vulnerable people.

A United Nations report says Zimbabwe is facing the worst harvest on record. It predicts up to five-million people, or 45 percent of Zimbabwe's population, are likely to be short of food in the first few months of 2009.

The Red Cross Operations Coordinator for Africa, John Roche, tells VOA the organization is increasing its efforts to prepare for what will become a critical situation.

Drought and inconsistent rainfall have contributed to Zimbabwe's food cri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