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남부 광시 자치구의 탄광에서 침수 사고로 광부 6명이 숨지고 30명이 갱도에 갇혔습니다.

중국의 관영 신화통신은 광시 자치구의 나두 탄광이 어제 침수됐을 당시 56명의 광부가 작업 중이었으며, 이 가운데 7명이 즉시 탈출했고, 13명이 밤샘 구조작업으로 구조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신화통신은 구조반원들이 갱도에 갇힌 광부 12명과 연락이 돼 음식과 물을 전달할 방법을 찾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들은 갱도 입구에서 2천미터 아래 지점에서 발견됐습니다. 나머지 광부들은 아직 연락이 닿지 않고 있습니다.

*****

Six people were confirmed dead today (Tuesday)and 30 remain trapped, as Chinese rescuers struggled to reach coal miners trapped underground by flood waters.


The Xinhua news agency said 56 people were at work in the Nadu mine in the Guangxi Zhuang Autonomous Region when the tunnel flooded Monday.


Seven managed to escape immediately, while rescuers dug out another 13 during the night.

Xinhua said rescuers had made contact with 12 of the trapped miners and are trying to get food and water to them. The news agency said they are trapped about two thousand meters from the mouth of the mine.


Officials say rescue workers have not yet made contact with the remaining mine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