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외교통상부는 멕시코에서 한국인 5명이 납치됐다고 밝혔습니다.

외교부 당국자는 22일, 4명의 남성과 1명의 여성이 지난 14일 미국 텍사스주와 인접한 멕시코의 국경도시 레이노사에서 괴한들에 의해 납치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들 한국인들은 사업 관계로 함께 그 지역에 갔다가 납치된 것으로 보인다고 당국자는 덧붙였습니다.

외교부는 또 "멕시코대사관에서 통화를 통해 인질들의 생존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괴한들은 가족들에게 연락하여 3만 달러의 몸값을 가져오도록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멕시코 주재 한국 대사관은 22일 아침 직원을 레이노사로 보냈으며, 대사관에는 비상대책반이 설치, 가동되고 있습니다.

*****

South Korea's foreign ministry says five South Koreans have been kidnapped in Mexico.

In a statement today (Tuesday), the ministry said the victims -- four men and one woman -- were seized Monday by unidentified men in the city of Reynosa, along Mexico's border with the United States. They were in Mexico seeking jobs. 

The ministry said all five victims have been confirmed alive. 

Their captors have demanded a 30-thousand-dollar ransom for their relea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