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은 우라늄 농축 활동 중단을 대가로 서방권이 제시한 유인책들에 대해 명확한 답변을 하지 않았다고 유럽연합의 하비에르 솔라나 외교정책 대표가 밝혔습니다.

솔라나 대표는19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사이드 잘릴리 이란 핵협상 대표와의 회담 후 가진 공동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히고, 이란이 곧 답변을 하길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잘릴리 대표는 기자회견에서 "의견일치와 불일치"내용을 담은 서한이 미국 대표단에 전달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이란과의 핵협상에는 윌리엄 번스 미 국무차관이 미국 정부 관리로는 처음으로 참석했습니다. 부시 행정부는 지금까지 이란이 우라늄 농축을 중단할 때까지 어떠한 핵 협상도 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고수해왔습니다.

이란과 유럽연합 협상대표들은 2주 후에 핵협상을 재개하기로 합의했습니다.

*****

 

The European Union's top diplomat says Iran has given no clear answers to an incentives package offered to Tehran in exchange for suspending its nuclear program.

EU foreign policy chief Javier Solana says he hopes Iran will provide that answer soon.

He spoke at a joint news conference today (Saturday) in Geneva with Iran's top nuclear negotiator, Saeed Jalili, who said Iran believes many of the problems related to the Iranian nuclear dispute can be resolved.

The two made their remarks after holding closed-door talks that, for the first time, were attended by a senior U.S. envoy -- Under Secretary of State William Burns.

At the news conference, Jalili said a letter had been delivered to the U.S. delegation citing "common grounds and discrepancies."

Until now, the Bush administration had insisted on shunning any nuclear talks with Iran until it stops enriching uranium.

Iranian and EU negotiators agreed to meet again in two weeks for another round of nuclear talk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