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황 베네딕토 16세는 18일 이른바 ' 냉소적이고  무차별적인' 폭력사태에 맞서 세계 모든 종교들이  단합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호주 시드니를 방문 중인 교황은 세계 청년의 날 행사의 일환으로 열린 행사에서 종교를 초월해 모인 지도자들에게 이같이 말했습니다.

교황은 종교계는 단일화된 목소리를 통해 평화적인 방법으로, 또 인류의 존엄성을 모두 고려해 분쟁을 해결할 수 있음을 전 세계에 확신시킬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


Pope Benedict is urging all the world's religions to unite against what he calls "sinister and indiscriminate" violence.

The pontiff made the call today (Friday) in Sydney, Australia before a group of interfaith leaders on the sidelines of the World Youth Day festival.

Benedict says the unified voice of the religious community can convince the rest of the world to resolve conflicts through peaceful means, and with "full regard for human dignity."

After the interfaith meeting, the pope offered a prayer to open the Stations of the Cross, a dramatic re-enactment of the last days of Jesus Christ.

More than 100-thousand pilgrims have gathered in Australia from around the world for World Youth 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