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주 열리는 싱가포르 아세안지역안보포럼, ARF에서 북 핵 6자회담 외교장관들이 비공식 회담을 가질 것이라고, 미국 국무부가 확인했습니다.

션 맥코맥 국무부 대변인은 18일 정례브리핑에서 "라이스 장관이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ARF에 참석한다"며 "여기서 비공식 6자 장관급 회담이 열릴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맥코맥 대변인은 라이스 장관과 박의춘 북한 외무상과의 양자 회동 가능성에 대해서도 배제하지 않았습니다.

맥코맥 대변인은 양자 회담 계획을 묻는 질문에 "현재로서는 없다"면서, "하지만 6자회담 안에서 외교장관들 간에 비공식 회동이 이뤄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맥코맥 대변인은 이번 6자회담은 비공식 회담으로 어떤 결과나 협상문 도출을 기대하지 않으며, 현 6자회담 상황을 검토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