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 주재 미국 영사관을 공격한 혐의를 받고 있는 용의자가 기소됐다고 터키 국영 방송인 아나톨리아 뉴스가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터키 지방 법원은 13일 '더르선 피'라는 약칭으로만 알려진 용의자를 테러집단에 속한 혐의로 기소했습니다.

미 영사관 총격 사건과 관련해 터키 당국은 지난 11일 10명의 용의자를 체포했습니다. 지난 9일 발생한 사건으로 인해 3명의 괴한과 3명의 경찰이 현장에서 사망했습니다.

*****


Turkish state-run media say a local court has charged a man for his alleged involvement in Wednesday's deadly attack at the U.S. consulate in Istanbul.

Anatolia news agency reports a Turkish court (Sunday) ordered the man, identified only as Dursun (and the initial letter) P., be held on charges of being a member of a terrorist organization.

Authorities detained 10 people Friday in connection with the shooting outside the U.S. consulate. Three gunmen and three policemen were killed during the incident.

Turkey has seen violent attacks by a variety of groups in recent years, including leftists, Kurdish rebels and radical Islami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