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의 의회 주도 연합 정부가 미국-인도간 민간 핵 협정과 관련해 이달 후반 실시되는 신임투표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연합 정부 측은 의원들의 지지를 확보하기 위해서 활발한 정치  로비 활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연합 정부 측은 분노한 공산당 소속 의원들이 핵 협정에 대한 지지를 철회하자  이 같은 신임투표를 실시할 것을 제안했습니다.  

인도의 집권 의회당이 주도하는 연합 정부는 이달 말 특별 회기가 열려 신임투표가 실시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하원의 545석 가운데 225석을 차지하고 있는 인도정부는  이번 주 초 공산당 의원들이 미국-인도간 민간 핵 협정에 대한 지지를 철회하자 과반수를 잃었습니다.

공산당은 인도 정부가 미국과의 민간 핵 협정을 체결하는 것을 막기 위해 모든 수단을 다  동원할 것이라고 다짐하고 있습니다.  미국-인도간  민간 핵 협정이 체결되면 인도는 지금까지 핵 비확산조약(NPT)에 조인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접근이 금지됐던 민간 핵 기술을 이용할 수 있게 됩니다.

인도 정부는 의회 과반수의 동의를 얻은 이후에만 두 나라간 민간 핵 협정을 마무리 지을 수 있다는 입장입니다.  프러너브 무카지 인도 외무장관은 11일 인도 정부가 이른바 록 사바로 불리는 하원의 지지를 얻을 것으로 확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무카지 장관은 공산당 의원들이 지지를 철회한 것은 안타까운 일이지만, 그러한 일은 정치에서 종종 발생하기 때문에 그들에 대한 적대 감정은 없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무카지 장관은 그와 동시에 인도 정부가 추진하려는 일에 대한 용기와 확신을 갖고 모두가 하원에서의 신임투표를 준비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따라 인도 집권 의회당(Congress Party)은 조금의 늦춤도 없이 신임투표에서 승리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집권 의회당 간부들은 가능한한 많은 의원들의 지지를 얻을 수 있도록 11일 군소정당들과의 비공개 회담을 가졌습니다.

집권 의회당 주도 연합은 이미 사마즈와디당(Samajwadi Party)의 주요한 지지를 이미 확보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신임투표에서 승리하기 위해서는 더 많은 의원들의 지지가  필요합니다.  또 사마즈와디당의 일부 의원들이 여전히 반대를 제기할 가능성도 우려되고 있습니다.

미국-인도간 민간 핵 협정의 운명은 이제 이달 말 실시되는 신임 투표의 결과에 따라 좌우되게 됐습니다. 만일 정부가 신임 투표에서 실패한다면, 조기 총선을 실시해야하고 또 미국과의 민간 핵 협정을 진행할 위치에 서지 못하게 됩니다. 

하지만 현재로서는 자신감있는 정부는 그러한 상황은 발생하지 않을 것이라고 장담하고 있습니다. 

*****

There is hectic political lobbying in India, where the Congress-led coalition government is preparing to face a vote of confidence later this month. The government opted to hold the vote after angry leftist parties took back their support to protest a civilian nuclear deal with the United States. Anjana Pasricha has a report from New Delhi.  



The Congress-led coalition government says a special session of parliament will be convened to hold the confidence vote.

The government, which controls only 225 lawmakers in the 545 lower house of parliament, lost its majority earlier this week when communist allies took back their support.

The communist parties have vowed to do everything they can to stop the government from finalizing a civilian nuclear pact with the United States. The deal will give New Delhi access to civilian nuclear technology, from which it is barred, because it has not signed the Nuclear Non Proliferation Treaty.  

The government says that it will only conclude the nuclear deal after proving that it has parliamentary majority.

Foreign Minister Pranab Mukherjee said in New Delhi Friday, that the government is confident of passing the test in the lower house of parliament, known as the Lok Sabha.
    
"Parting company with the left is sad, but sometimes in politics it happens," said Mukherjee. "There is no bitterness among us. But at the same time we shall have to accept this challenge, with our courage and conviction which we are going to do. Everybody is prepared to face the vote of confidence in Lok Sabha."

But the Congress Party is taking no chances, and is busy trying to cobble together parliamentary support to ensure its survival.

Party managers were closeted in meetings with small political parties on Friday to enlist the support of as many lawmakers as possible.

The Congress Party-led alliance has already secured the vital support of a regional group, the Samajwadi Party. But it needs the backing of more lawmakers to ensure that it can win the confidence vote. There are also worries that some lawmakers of the Samajwadi party may rebel.  

Both the fate of the nuclear deal with the United States and the government will depend on the outcome of the crucial confidence vote.

If the government loses the vote, it will have to call early elections. It will also not be in a position to move ahead with the civilian nuclear deal with the United States.

But a confident government says that will not happen.

The government has already taken the first step toward implementing the deal by submitting a draft plan for inspections of its civilian nuclear reactors by the International Atomic Energy Agency. 

That move has further angered India's leftist parties and other opposition parties, who say a government without a majority should not move ahead with an international agreement.

The communist parties say the nuclear pact will bring New Delhi too close to Washington. The Indian government says it needs the deal to ensure future energy supplies for the count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