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징 올림픽을 앞 둔 중국이 언론사들의 취재활동의 자유를 약속한 가운데 새 보도 센터를 선보였습니다.

오늘 개장된 주 언론 보도실과 국제방송실은 세계 각지에서 파견된 2만5천명의 외신 기자들의 취재활동을 적극 지원하겠다는 중국정부의 의지가 담겨있다고 올림픽 관계자들은 전하고 있습니다.

한편 미국 뉴욕에 본부를 둔 인권단체 휴먼라이츠워치는 중국 당국이 외신 기자의 취재를 방해하고 있다고 밝힌바 있습니다.  중국에게 불리한 내용일 경우 담당 기자들이 당국으로 부터 위협당하고 있다는 것이 어제 발표된 휴먼라이츠워치의 보고서 내용입니다. 

****


China has unveiled its new media centers built for the upcoming Beijing Olympics, while promising to honor pledges to allow unfettered media access during the games.

The Main Press Center and International Broadcast Center opened today(Tuesday) in the Chinese capital. Officials with the Beijing Games and International Olympic Committee say the new facility demonstrates China's commitment to serving the 25 thousand foreign reporters expected to cover the event.

Human Rights Watch released a report Monday describing severe difficulties foreign correspondents face in the run-up to the Beijing Olympics.

The report documents how foreign reporters and their Chinese sources have faced intimidation, or are barred from covering stories that could embarrass authorities.

A German broadcaster says security guards stepped in front of its television camera to block a live broadcast from the Great W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