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은 다음주에 개막되는 선진 8개국 정상회의에서 온건한 방식의 기후변화 대응방안을 논의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습니다.

중국의 수 웨이 기후변화 담당관은 후진타오 중국 국가 주석이 선진 8개국 정상들과 온실효과를 줄이기 위한 중,단기 조치를 논의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수 웨이 담당관은 미국과 같은 선진국들이 배기 가스량을 줄이고 관련 기술을 개발 도상국들에게 전수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일본 북부 도시인 호카이도에서 이틀간 진행되는 선진 8개국 정상회의에서 기후 변화는 중요 의제로 다뤄질 전망입니다.

*****


China says it is prepared to discuss moderate goals to combat climate change at next week's summit of leaders from the world's eight leading industrialized nations.

Su Wei, the head of China's office responsible for dealing with climate change, says Chinese President Hu Jintao is prepared to hold talks with the Group of Eight leaders on short and medium-term actions to reduce greenhouse gases.

But the official says it is up to developed nations, such as the United States, to take the lead in cutting emissions and transferring technology to developing countries.

Climate change will be at the top of the agenda at the two-day G8 summit, which will convene Monday in the northern Japanese city of Hokkai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