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서부 캘리포니아주 북부지역에서 당국자들은 번개를 동반한 벼락으로 4백 여건의 화재가 발생해 수천 헥타아르가 불타고 일부 주민들을 대피하도록 만들었다고 말했습니다.

캘리포니아 주의 아놀드 슈워제네거 주자사는 이번 화재는 샌 프란시스코 남쪽에서부터 오레곤과 경계를 이루는 지역들에 이르기까지  5백 킬로미터 이상의 지역에서 발생했다고 말했습니다. 슈워제네거 주지사는 캘리포니아주 방위군에게 화재 진화 작업을 돕도록 지시했습니다.

한편 캘리포니아 주 많은 지역들은 연 닷새째 계속되는 폭염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기상전문가들은 산호세와 로스엔젤레스 그리고 주도인 새크라멘토는 지난 21일 섭씨 32도 이상을 기록했다고 전했습니다.    

*****

Authorities in California say lightning strikes have sparked more than 400 fires in the northern part of the state, consuming thousands of hectares and forcing some residents to evacuate.

The office of Governor Arnold Schwarzenegger says the fires stretch more than 500 kilometers from south of San Francisco to the border of the neighboring state of Oregon. The governor has ordered the California National Guard to assist in fighting the blazes.

Meanwhile, much of California is bracing for a fifth straight day of record high temperatures. Forecasters say temperatures reached above 32 degrees Celsius on Saturday in San Jose, Los Angeles and the state capital of Sacramento.

The heat wave has sent people scurrying to beaches and rivers to cool off, and strained regional power grids as millions of residents turn on air conditione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