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메릴랜드주 주도인, 아나폴리스에서 이틀간 진행된 미국과 중국간의 전략경제대화가 18 막을 내리면서 양국 경제 각료들은  에너지와 환경문제에  상호 협력하고  투자촉진 방안을 논의키로  합의했습니다.  자세한 소식 알아보겠습니다.

헨리 폴슨 미국 재무장관은  2년전 개막돼 이번에4회째를 맞는 중미전략경제대화 결과에 대해 환영입장을 나타냈습니다.  폴슨 장관은 미국과 중국이 에너지와 환경보호에 대해 10년간 협력하기로 합의한 것은 양국이 세계최대의 원유소비국이자 온실가스 배출국인 상황에서 특히 중요성을 갖는다고 말했습니다.  앞으로 추가  협상될 예정인 투자조약은 양국의 상호시장개방을 촉진시킬 것으로 보입니다.  양국간 무역은 이미 대규모 성장세에 들어서 있습니다.  이번 회담에서 중국 협상 대표단은 왕치산 국무원 부총리가 이끌었습니다.

폴슨 장관은 중국이 지난 3년간 위안화가치를 달러화 대비 20% 절상되도록  것을 치하했습니다.  폴슨 장관은 위안화 절상이 중국 정책 입안자들에게 이익이 되는 만큼 환율 절상 노력을 계속해 달라고 주문했습니다. 

폴슨장관은 중국이 시장 지향적인 환율 정책을 시행한다면 물가상승압력에 보다 효과적으로 대처하는 경제를 훨씬 효과적으로 운영할 있을 이라며 통화정책의 효율성을 강조했습니다.

폴슨 장관은 중국이 환율을 지속적으로 시장에 연동시키고 있으며, 양국간  견해차는  단지 위환화 절상 속도에  달려있을 뿐이라고 말했습니다.

중국측은 달러의 약세를 지적하며 미국이 다른 기축통화에 대한 달러의 가치를 높이는 조치를 취해달라고 촉구했습니다.  폴슨 장관은 주택시장의 부실채권 문제로 지난해 8 촉발된 미국내 신용위기를 거론하며 이때문에 세계 금융계 선도자라는 미국의 명성이 훼손됐다고 지적했습니다.  폴슨 장관은 또한 국제금융 문제에 관해 중국은 미국을 스승으로 여겨왔다고 말했습니다.

폴슨 장관은 중국은 미국이라는 스승이 완벽하지 않다는 사실을 발견하고 미국의 실수로부터 교훈을 얻으려 한다 말했습니다.

미국과 유럽의 금융기관들은 위험도가 높은 비우량 주택담보 대출로 인해 수천억 달러의 손실을 입은 있습니다.

민간 부문 경제학자들은 미국과 중국간 이번 대화에 힘입어  양국간 관계가 깊어지고 오해와 갈등을 방지할 있게 됐다며 지지입장을 표명하고 있습니다.  이번 대화의 주요 개최 목적은 미국 의회가 중국에 대한 무역  규제조치를 법제화하지 못하도록 방지하는데 있습니다.  미국 의회는 그동안 중국이 미국의 고비용  회사들과의 경쟁에서  부당한 이득을 취하고 있다고 비난해 왔습니다

*****


Cabinet-level officials from Washington and Beijing Wednesday concluded two days of talks in Annapolis, Maryland with a commitment to cooperate on energy and environmental issues and begin work on a bi-lateral investment treaty.  VOA's Barry Wood reports there was also discussion about financial markets and currency values.



Treasury Secretary Henry Paulson hailed the achievements of the talks, the fourth round in a strategic economic dialogue launched two years ago. He said the 10-year energy and environmental agreement is particularly significant as the US and China are the world's biggest oil consumers and biggest emitters of green house gases. The investment treaty-which will take some time to negotiate-would enhance each nation's access to the other's market. The two countries already have a huge and growing trade relationship. The Chinese delegation was headed by Vice Premier Wang Qishan.

Treasury Secretary Paulson praised the Chinese for allowing their currency to appreciate 20 percent against the dollar over the past three years. That appreciation, he said, should continue as it will bring benefits to Chinese policy makers.

"They're going to be able to manage their economy much more effectively if they have a market-driven currency," said Henry Paulson. "It's going to be better in fighting inflation, you know, monetary policy will be more effective."

Paulson said the Chinese remain committed to having a market-based exchange rate and that bi-lateral differences concern only the pace of appreciation.

For their part, the Chinese called attention to the weakness of the dollar and called for action to bolster the dollar against other leading currencies. Paulson said the ongoing credit crisis that erupted last August with bad loans in the US housing sector tarnished the US reputation as a leader in financial services. The Chinese, said Paulson, had regarded the US as a teacher in global financial matters.

"Now they see that the teachers aren't perfect," he said. "So, we had a lot of discussion. They want to learn from our mistakes."

US and European financial institutions made risky housing-related loans that have gone bad, causing hundreds of billions of dollars of losses.

Private sector economists are supportive of the U.S.- China economic dialogue, which they believe will deepen the bi-lateral relationship and possibly prevent misunderstandings and conflict. The dialogue was launched, in large part, to deter the US Congress from enacting restrictive trade measures against the Chinese, who are perceived as having an unfair advantage in competing against higher-cost US compan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