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가니스탄 군은 4억 달러 어치로 추산되는 약 2백37톤의 마약 해시시를 압수해 폐기처분했습니다.

아프간 주둔 북대서양 조약기구 나토 군 사령관인 미국의 데이비드 맥키어난 장군은 탈레반 저항세력이 마약 판매로 1천4백만 달러를 벌어 들였다면서, 이번 작전으로 탈레반의 무기 구입 능력이 마비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아프간과 나토 당국자들은 영국 런던 2층 버스 30 대 무게의 해시시가 아프간 남부 칸다하르 지방의 스핀 볼다크 지역의 참호들 속에 묻혀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아프간 마약 경찰은 참호들에 불을 질러 해시시를 폐기했습니다.

미국과 아프간 당국자들은 이번 작전은 불법 마약에 대한 세계 최대 규모의 단일 작전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

Afghan troops have seized and destroyed almost 237 tons of hashish -- worth an estimated 400 million dollars -- in what may be the world's largest drug bust.

The commander of NATO forces in Afghanistan, U.S. General David McKiernan, says Taliban insurgents stood to pocket about 14 million dollars from the sale of the drugs. He said the seizure will cripple their ability to buy weapons.

Afghan and NATO officials say the hashish -- which weighed as much as 30 of London's double-decker buses -- had been buried in trenches in the Spin Boldak region of Kandahar province in southern Afghanistan.

Afghan counter-narcotics police set fire to the trenches to destroy the hashish.

U.S. and Afghan officials say the find may be the world's biggest, single seizure of illegal dru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