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인권단체 '휴먼 라이츠 워치'는 6일 방글라데시 정부에 대해 대량 구금을 중단하고, 지난 달 후반부터 구금된 수천 명을 석방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미국 뉴욕에 본부를 둔 '휴먼 라이츠 워치'는 이 날 발표한 성명에서, 방글라데시 정부가 이들을 체포한 시기와 목표 대상들을 볼 때 이는 정치적 이유 때문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방글라데시 당국자들은 지난 달 28일 이후 범죄 척결이라는 이유로 최소 1만명의 사람들을 체포했습니다.

경찰은 이번 체포 작전은 한 달간 계속되며 불법 무기 밀수업자들과 이른바 '이단'으로 낙인 찍힌 이들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

Human Rights Watch is urging Bangladesh's government to end the recent wave of mass arrests, and either charge or release thousands of people detained since late last month.

The New York-based human rights group said today (Friday) in a statement that the timing and targets of the arrests suggest they are politically motivated.

Authorities in Bangladesh have arrested at least 10-thousand people since May 28th as part of what they call a crackdown on crime.

Police say the operation will last a month and will target smugglers, those with illegal weapons and others labeled as "miscreants."

Authorities have denied claims from Bangladesh's main political parties that their members are being detained.

Critics says the crackdown follows the two major parties' refusal to attend talks with the military-backed interim govern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