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대법원은  배아줄기세포연구에 합헌판결을 내렸습니다.

세계 최대 카톨릭교 국가인 브라질에서 로마 카톨릭교회 관계자들은6대 5의 이번 대법원 판결을 비판하고 있습니다. 

브라질 주교회의는 배아 줄기세포연구는 살아숨쉬는 인간 태아들을 파괴하기 때문에  비윤리적이라고 비난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줄기세포연구 지지자들은 그런 연구는 치명적인 질병으로부터 인명을 구할수 있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브라질은 지난 2005년 줄기세포연구를 합법화했지만  같은해 검찰측의 소송제기로 연구활동은 일시 중단되었습니다.

*****

Brazil's Supreme Court has given the go ahead to embryonic stem cell research.

Roman Catholic church officials criticized the six to five vote decision Thursday. Brazil is the world's largest Catholic country.

The Brazilian National Conference of Bishops says such research is unethical because it destroys living human embryos but stem cell advocates say it could lead to life saving cures.

Brazil legalized stem cell research in 2005 but the law was appealed the same year by the chief prosecutor. That halted all scientific work on the issue until the court's ruling was delivered.

The law will allow research on embryos resulting from in-vitro fertilization that have been frozen for at least three yea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