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시 미국 대통령은 이란이 핵무기를 보유하도록 내버려 두는 것은 미래 세대에 대한 용서할 수 없는 배신행위라고 경고했습니다.

오늘 이스라엘 국회에서 행한 연설에서 부시 대통령은   이란을 세계 최대의 테러 지원국으로 지목하고, 전 세계가  평화의 대의를 위해 이란의 핵무기 보유를 저지해야 할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란은 자체 핵계획은 핵무기가 아니라 전력공급을 위한 것이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또 미국과 이스라엘은 변치않을  굳건한 동맹관계라며,  미국이 이스라엘과 관계를 단절한다면 중동 문제가 모두 해결될 것이라는 일각의  주장을 일축했습니다.

*****
U.S. President George Bush will warn that letting Iran obtain nuclear weapons would be -- in his words -- an "unforgivable betrayal of future generations."

In remarks prepared for delivery today (Thursday) to Israel's parliament (the Knesset), Mr. Bush says for the sake of peace, the world must not allow Iran to have a nuclear weapon.

He calls Iran the world's leading sponsor of terror.

President Bush also says the United States and Israel have an "unbreakable" alliance. He rejects the argument that if Washington breaks ties with the Jewish state, then all of its problems in the Middle East will go away.

Mr. Bush says Islamic extremist groups al-Qaida, Hezbollah and Hamas will be defeated, as
Muslims across the Middle East -- as he puts it -- "recognize the injustice of their cau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