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징 올림픽 성화의 서울 봉송이 경찰의 삼엄한 경비 속에 끝났습니다.

올림픽 성화의 서울 봉송은 서울 올림픽 공원에서 시작돼 모두 24킬로미터 구간에서 진행됐습니다.

한국의 텔레비전 방송은 중국 국기를 든 수 천명의 중국 학생들과 중국의 대티베트 정책과 중국내 탈북자들의 북속 정책에 반대하는 시위자들이 대치하는 모습을 방송했습니다.

이 두 시위대들간의 충돌을 막기 위해 3천3백여명의 경찰이 동원됐으며 성화봉송 주자 주변에는 철통 같은 경비가 펼쳐졌습니다.

서울 봉송을 마친 올림픽 성화는 다음 봉송 구간인 평양으로 이동하게 되며 올림픽 성화봉송은 오는 8월 8일 베이징 올림픽 개막식에 맞춰 끝나게 됩니다.

*****

The Olympic Torch has completed the South Korean leg of its global relay, as thousands of demonstrators and large numbers of police lined its route..

The torch began its 24-kilometer journey at Olympic Park in southeastern Seoul today (Sunday), accompanied by dozens of track-suited police.

Local television showed thousands of Chinese students waving red Chinese flags, facing off with hundreds of protesters angered by China's actions in Tibet and at its forced repatriation of North Korean refugees.

More than 83 hundred riot police struggled to keep the two sides apart.

From Seoul, the Olympic Torch will travel to Pyongyang for the North Korean leg of the global relay. The torch will end its tour on August eighth at the Beijing Olympics opening ceremon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