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완 군이 오늘 중국 본토로부터의 공격을 상정한 가상 군사 훈련에 들어갔습니다.

이번에 실시된 연례 군사 훈련인 유샨 훈련은 중국이 타이완을 공격할 경우 발생할 수 있는 위기 상황을 가상한 훈련입니다. 중국은 타이완을 불량한 지방성으로 간주하고 타이완이 독립을 선언할 경우 무력을 사용할 것이라고 위협해 왔습니다.

타이완과 중국은 현재 퇴임을 앞둔 타이완의 첸 수이볜 총통의 민주당이 중국으로부터 독립을 주장하면서 첸 총통의 재임기간 동안 긴장관계에 있었으나, 다음달 20일 국민당의 마잉주 총통이 취임하면 긴장관계가 풀릴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

Taiwan's military launched an exercise today, simulating an invasion by mainland China.

The annual Yushan exercise is held to simulate crisis scenarios in the event of Chinese aggression.

China considers Taiwan to be a rogue province and has threatened to use military force if the island declares independence.

Relations between Taipei and Beijing have been tense under the administration of outgoing Taiwan President Chen Shui-bian, whose Democratic Progressive Party favors formal independence from China.

Many hope political relations will thaw under President Elect Ma Ying-jeou, who takes office on May 20th. He won elections by a wide margin in March with a platform of improving trade through closer ties with the main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