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계 로마 가톨릭 교회의 수장인 베네딕토 16세 교황이  다음주 15일부터 20일까지 미국을 방문합니다. 교황 베네딕토 16세의 취임후 처음인 미국 방문을 앞두고 미국 가톨릭 교회 지도자들은 교황의 방문에 관해 어떤 기대와 예상을 하고 있는지 알아봅니다.

미국 가톨릭 대학교의 총장인 데이빗 오코너 신부는 미국 CNN 텔레비전의 심야 시사 토크쇼인 ‘레이트 에디션’ 에서  전임 교황, 요한 바오로 2세가  카리스마를 지녔던데 비해  베네딕토 16세가  다소 평범하게 보이는 것은 반드시 불리한 점이라고 말 할 수는 없다고   지적했습니다.

오코넬 신부는 베네딕토 16세의 이번 방문중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미국인들이 교황을 좀더 알수 있게되기는 것이라고  말합니다. 록 음악 가수처럼 유명했던 고 요한 바오로 2세와는 달리 베네딕토 16세는  학자적인 평판 때문에  그리 널리 알려져 있지 않고 또 조금은 신비하게 보이는 것은  의도적인 면이 있는 것으로 생각한다고 오코너 신부는  말합니다.  베네딕토 16세는 교황에 선출됐을 때 교황이라는 개인이 아니라  예수 그리스도에 관심이 집중되기를 원한다고 시사한 바 있음을 오코너 신부는 싱기시킵니다.

대통령 선거운동이 전개되는 가운데 미국을 방문하게 된  베네딕토 16세는 비록 가톨릭 교회가 낙태를 반대하는 후보를 지지하도록 신자들에게 촉구하고는 있지만 정치적인 것을 피하려고 노력할 것으로 오코너 신부는 예상하고 있습니다. 

오코너 신부는 미국에서 현재, 좋은 일, 궂은 일 등 많은 일들이 벌어지고 있고 교황도 이를 아주 잘 알고 있고 교황의 연설 문맥에 어떤 것들이 담겨질른지는 아직 모르지만  교황이 선거에 관련된 문제를 거론한다면 그것은 대단히 뜻밖일 것이라고 말합니다.

그러나 미국 가톨릭 교회 시카고 대교구의 대주교이자 미국 가톨릭주교회의 의장인 프란시스 조지 추기경은  미국 케이블 텔레비전, C-SPAN의 뉴스메이커 프로그램에서  미국의 대 이라크 군사적개입에 반대하는 교황의 견해를 부시 대통령에게 그리고 유엔 연설에서 밝힐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미국의 이라크 전쟁에 대한 교황의 반대의견은 명백하며 미국이 어떻게 이라크에서 철수하는가에 대한 우려 또한 아주 명백하다고 조지 추기경은 예상합니다.  교황은  이라크 국민이 스스로의 장래를 민주적으로  구축해 나갈수 있는  평정을 이룩한 뒤에 미국이  이라크를  떠나기를 희망한다는 것입니다.  프란시스 조지 추기경은 또 그것은 미국 정부가 바라는 바이기도 하다면서  그런 목표를 어떻게 달성하며  그 목표 달성을 위해 적절한 수단이 무엇인가 하는 것이 어려운 문제라고 지적합니다.

 조치 추기경과 오코너 신부는 베네딕토 16세의 미국 방문은 미국의 가톨릭 대교구  200주년에 즈음한 희망과 축복의 메시지에 초점을 두게 될 것이라고 말합니다.

교황 베네딕토 16세는 또한 이번 미국 방문중  6천7백만 신자를 가진  미국 가톨릭 교회의 현상황에 관해 거론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

The leader of the world's Roman Catholics, Pope Benedict (the 16th), will visit the United States next week (April 15-20) for the first time since becoming pope in 2005. As VOA's Kent Klein reports, officials of the Catholic Church in America discussed their expectations for the visit on Sunday's television talk shows.

It's likely that one of the first things Americans will notice about Pope Benedict is that he is somewhat quieter than his charismatic predecessor, Pope John Paul the Second. The president of the Catholic University of America, Father David O'Connell, said on CNN's "Late Edition" he believes that's not necessarily a disadvantage.

"I hope that people, first and foremost, will get to know him a little bit. Unlike his predecessor, who had rock star status, this man, because of his intellect and scholarly reputation, he's a little more reserved, and there's a little more mystery. In fact, I think it's intentional on his part. When he became pope, he indicated that he wanted the attention to be focused on Jesus Christ, and not on the person of the pope."

In his five-day visit to Washington and New York, Benedict will meet with President Bush, speak at the United Nations, and celebrate Mass at two large baseball stadiums. The pontiff will also meet with representatives of other religions, and pay a brief visit to a Jewish synagogue.

The pope comes to America in the midst of a contentious presidential election campaign, but Father O'Connell says Benedict will strive to avoid politics, even though the Catholic Church encourages its members to vote for candidates who oppose abortion rights.

"There are going to be many things about our own country and its current situation, the good and the bad, that are very well known to this pope. I don't know what's going to be in the text of his speeches, but I would be very surprised if he touches on anything that could be co-opted."

Still, Cardinal Francis George, the Archbishop of Chicago and the president of the U.S. Conference of Catholic Bishops, said on the C-SPAN network's "Newsmakers" program he expects Pope Benedict to discuss his opposition to the U.S. military involvement in Iraq, both with President Bush and at the U.N.

"The opposition to our going into Iraq was clear. The concern for how we get out is also very clear. The Holy See hopes that we will leave a pacified Iraq that is one where the Iraqi people themselves are able to control their future, hopefully by democratic means. And I think that goal is shared by our administration as well. The difficulty is how to reach that goal and what are the proper means to do that."

The Roman Catholic Church in the United States has some 67-million members, and the state of the Church in America will probably be addressed during Benedict's visit. The Church is still recovering from the scandal surrounding the sexual abuse of children by priests and other Church officials. It's estimated that the Church has paid out one-point-five-billion dollars in settlements to abuse victims. Cardinal George says he expects Pope Benedict to address the issue during his visit.

"It bothers him immensely that children have been abused by priests or bishops. This is a complete betrayal of our own office and of Jesus Christ, and of our Catholic people. He's very clear on that, and I imagine he'll express it forcefully."

Both Cardinal George and Father O'Connell say the focus of the papal visit will be a message of hope and celebration, including a commemoration of the 200th anniversary of the five oldest archdioceses in the United St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