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가 빠르게 변하고 있습니다. 한반도와 국제 뉴스의   배경과 의미를 알기 쉽게 풀어드리는 뉴스 초점 시간입니다. 오늘도 최원기 기자가 나와있습니다.

문) 최 기자, 싱가포르 미-북 회담이 끝났지요? 그 동안 이번 미-북 회동이 북한 핵 문제의 성패를 결정하는 ‘중대 고비’가 될 것이라고 여러번 말씀드렸는데, 회담이 어떻게 됐는지 전해주시죠?

답) 북한의 핵 신고 문제를 풀기 위해 싱가포르에서 8일 열렸던 미국과 북한 간의 양자 회동이 조금 전에 끝났습니다. 미국의 6자회담 수석대표인 크리스토퍼 힐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는 회담을 마치고 “제네바 회동 때보다 좀더 진전이 있었다”며 “오늘 나눈 얘기에 대해 본국 훈령을 받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또 북한의 김계관 외무성 부상도 “회담이 잘됐다”고 말했습니다.

문) 힐 차관보와 김 부상 모두 “회담이 잘 됐다”고 한 것을 보면 회담이 진짜로 잘 돼 핵 신고 문제가 타결됐다고 봐도 될까요?

답) 아직, 그렇게 보기는 힘들 것 같습니다. 무엇보다 미-북 양국이 ‘좋은 회담을 했다’고만 말할 뿐 무엇을  합의했다는 얘기가 없습니다. 또 주목할 것은 힐 차관보의 말인데요. 힐 차관보는 “제네바 회동 때보다 더 진전이 있었다”며 “본국 훈령을 받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관측통들은 힐 차관보의 이 발언이 두 가지를 시사하고 있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하나는 핵 신고와 관련해 미-북 양국 간의 입장차가 다소 좁혀졌다는 것입니다. 또 다른 것은 이번 회담 중에 힐 차관보의 재량으로는 결정할 수 없는 모종의 사안이 발생했다는 것입니다. 

문) 힐 차관보와 김계관 부상이 싱가포르주재 미국대사관에서 4시간 30분이나 회담을 하고도 결과를 속 시원하게 밝히지 않아서 좀 답답하군요. 그런데 9일 베이징에서 열리기로 했던 6자회담 수석대표 회담은 예정대로 열리게 됩니까?

답)그렇습니다. 러시아를 제외한 6자회담 수석대표들은 9일 베이징에 모여 힐 차관보로부터 이번 미-북 싱가포르 회동 결과를 설명듣고 앞으로의 대책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문) 자, 이번에는 싱가포르에서 한국 쪽으로 눈길을 돌려볼까요. 오늘은 한국인이 사상 최초로 우주로 날아간 역사적인 날인데요. 한국 최초의 우주인 이름이 무엇입니까?

답) 네, 한국 최초의 우주인은 올해 29살인 이소연 씨인데요. 조금 전인 오후 8시16분께 이소연 씨를 태운 러시아 우주선이 굉음과 화염을 내뿜으며 하늘로 치솟았습니다.   카자흐스탄의 우주기지에서 발사된 러시아 우주선 소유즈12호는 초속 8km로 날아가 10분만에 우주에 진입했습니다.

문) 그동안 미국과 러시아는 우주인을 여러 명 배출했는데, 이소연 씨는 몇번째 우주인입니까?

답) 한국의 이소연 씨는 세계  최초의  우주인이었던 소련의 유리 가가린 이후 사백 일흔 다섯번째 우주인입니다. 여성으로는 마흔 아홉번째, 아시아 여성으로는 지난 94년 미국 우주왕복선에 탑승했던 일본인 여성에 이어 두번째입니다. 또 한국은 36번째 우주인 배출국이 됐습니다.

문) 한국 최초의 우주인이 된 이소연 씨가 어떤 사람인지 궁금한데요?

답) 네, 한국과학기술원은 한국의 젊은 과학도를 키워내는 곳인데요, 이소연 씨는 이곳에서 기계공학 석사와 뇌공학 박사학위를 받은 여성 과학자입니다. 당초 한국 정부는 남성 우주인인 고산 씨와 함께 이소연 씨를 선발했었는데요. 고산 씨가 러시아에서 훈련교재 관련 규정을 위반한 사실이 드러나면서, 지난 3월에 탑승 우주인으로 전격 교체됐습니다.

문) 이소연 씨가 능력 못지 않게 행운도 따르는 인물같군요. 그런데 이소연 씨는 우주에 머무르면서 어떤 일을 하게 됩니까?

답) 소유즈 로켓을 타고 우주로 날아간 이소연 씨는 일단 우주정거장으로 옮겨 탑니다. 이소연 씨는 우주정거장에서 10일 간 머무르면서 각종 과학실험과 한국 언론과의 인터뷰 등 바뿐 일정을 소화하게 됩니다. 예를 들어 우주에서 식물이 어떻게 자라는지, 또 무중력 상태에서 볼펜-원주필-이 어떻게 써지는지 등을 실험하게 됩니다. 또 이소연 씨는 우주선에서 한국이 우주용으로 만든 밥과 김치, 그리고 고추장 등도 먹게 됩니다.

문) 한국의 김치, 고추장에도 우주시대가 열린 것 같군요. 그런데 이소연 씨가 북한에 대해 메시지를 보냈다구요?

최) 이소연 씨는 우주선 발사를 하루 앞두고 러시아 우주기지에서 기자회견을 가졌는데요. 이소연 씨는 이번 우주 비행을 계기로 남북 간에 평화 분위기가 조성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여기서 이소연 씨의 목소리를 한번 들어보시죠.

뉴스 초점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