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시 미국 대통령이 북대서양조약기구, 나토가 동유럽 국가들을 회원국으로 받아들이고, 아프가니스탄의 군사작전에도 병력을 추가 파견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우크라이나와 그루지아가 나토에 가입할 수 있는 길이 열려야 하며, 나토 가입을 희망하는 유럽의 모든 민주국가들에게도 나토의 문호가 개방돼야 한다고 역설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또 미국이 추진중인 중부 유럽의 미사일 방어체제에 대해 러시아가 더 이상 반대하지 말 것을 촉구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이란과 같은 나라들의 미사일 공격으로부터 유럽을 보호하기 위해 미사일 방어체제가 필요하다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또 아프가니스탄 저항세력들과의 싸움을 끝내기 위해 나토 회원국들이  아프가니스탄에 병력을 추가 파견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

U.S. President George W. Bush has urged NATO to continue its eastward expansion and provide more troops for military operations in Afghanistan.

Speaking (today/Wednesday) in Bucharest ahead of the NATO summit, Mr. Bush said Ukraine and Georgia should be put on the path to membership in the alliance. He stressed that NATO membership must remain open to all European democracies that seek it.

The two former Soviet republics are seeking a membership action plan, or MAP -- a move strongly opposed by Russia, which sees NATO's eastern expansion as a threat.

President Bush also urged Russia to drop its opposition to U.S. plans to install a missile defense shield in central Europe. Mr. Bush said it is needed because countries like Iran are pursuing ballistic missiles that could strike Europe.

On Afghanistan, Mr. Bush urged fellow NATO members to send more troops in an effort to "finish the fight" against insurgents. He said any let up would allow extremists to re-establish safe havens across the count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