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군이 이라크 북부 여러 마을들을 향해 포격을 가했다고 이라크 관계관들이 말했습니다. 이란은 이라크 북부 지역에 쿠르드 반군이 주둔하고 있는 것으로 믿고 있습니다.

이라크내 쿠르드족 관계관들은 이란군이 22일과 23일 이틀동안 이란과의 접경부근인 이라크 술라이마니야 지역내 여러 마을들에 포격을 가했다고 전했습니다.

이 포격으로 인명 피해는 없었던 것으로 보고됐으나 이라크 북부 쿠르드 지역 정부는 이란 군의 포격으로 현지 주민들 사이에 심각한 우려가 일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란은 이번 포격에 대해 확인하지 않고 있습니다.

이라크의 중앙정부는 이란의 이번 공격을 비난하면서 양국간 관계를 해칠 수도 있을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

Iraqi officials say the Iranian military has fired artillery at several villages in northern Iraq where Iran believes Kurdish rebels are based.

Iraqi Kurdish officials say Iranian forces shelled the villages in Iraq's Sulaimaniyah province near the Iranian border today (Sunday) and Saturday.

No casualties were reported, but the government of northern Iraq's Kurdish region says Iranian shelling has caused serious concern among residents. It strongly condemned the bombardment and demanded that it stop immediately.

Iran has not confirmed the artillery strikes.

The Iranian military has frequently shelled areas of northern Iraq it suspects of harboring members of the Kurdish separatist group PEJAK (the Party of Free Life of Kurdistan). Tehran accuses the group of launching attacks inside Iran from bases in Iraq.

Iraq's central government in Baghdad has criticized the Iranian artillery strikes and warned they could harm relations between the two neighbo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