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북서부의 신장과 티베트가 맞닿아 있는 지역에서 오늘 강력한 지진이 발생했습니다.

이 지역은 인구분포가 조밀하지 않아 아직 자세한 피해상황이나 인명 피해는 보고되지 않고 있습니다.

이번 지진은 진도 7.2의 강진으로 시작해 진도 5가 넘는 여진이 두 차례 발생했습니다.

미국 지질조사국에 따르면, 이번 지진의 진앙지는 중국 신장 자치구의 호탄시로부터 남동쪽으로 225 킬로미터 떨어진 지점입니다.

A major earthquake hit northwestern China today (Friday) near the border between injiang and Tibet. No details of any damage or injuries in the sparsely populated region are yet available.

The initial quake had a magnitude of seven-point-two, followed by two strong aftershocks (measuring five-point-three and five-point-five). It jolted the Xinjiang region, home to China's Turkic Uighur minority, early this morning (0633 local / just after 22-hours-30 Thursday, UTC).

Seismologists at the U.S. Geological Survey say the earthquake's center was about 225 kilometers southeast of the Chinese city of Hotan. The U.S. monitoring agency's records indicate the Xinjiang quake was the strongest anywhere in the world in the past 30 day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