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은 이라크를 흔들림없이 계속 지지한다고 이라크를 방문한 미국의 딕 체니 부통령이 말했습니다.

체니 부통령은 누리 알 말라키 총리와 만나 이라크의 개선된 안보 상황을 논의한 뒤 그같이 말했습니다.

체니 부통령은 오늘 사전예고 없이 이라크를 전격 방문해, 데이비드 페트라우스 이라크 주둔 미군 사령관을 먼저 만났습니다.

한편 체니 부통령이 이라크에 도착한 직후, 이라크의 수도 바그다드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했으나 자세한 경위는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체니 부통령의 이번 이라크 방문은 오만과 사우디 아라비아, 이스라엘, 터키 등 그의 중동 순방의 일환으로 이뤄졌습니다.

U.S. Vice President Dick Cheney, who is in Baghdad, says U.S. support for Iraq is unwavering.

Cheney made the comment following talks with Prime Minister Nouri al-Maliki. The two discussed Iraq's security improvements and other issues.

The U.S. vice president arrived unannounced in Baghdad earlier today (Monday). He met first with the top U.S. commander in Iraq, General David Petraeus. Shortly after Cheney arrived, an explosion rocked Baghdad, but few details were given about the incident.

Cheney's stop in Iraq is part of a Middle East tour that will take him to Oman, Saudi Arabia, Israel, the West Bank and Turkey.

U.S. senator and expected Republican Party presidential candidate John McCain is also in Iraq on what he says is a fact-finding visit. He also has met with Iraq's prime minis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