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엘리엇 스피처 뉴욕주지사가 12일, 매춘여성과의 성추문과 관련해 사임했습니다.

민주당소속의 스피처 주지사는  뉴욕 시  집무실에서 부인이 옆에서 지켜보는 가운데 사임을 발표하고,  사람들의 기대치에 못미친데 대해 사죄하며,  개인적인 과오가 다른 사람들의 업무에 방해되어서는 않되기 때문에 사임한다고   말했습니다.

스피처지사의 사임은 오는 3월 17일자로 발효됩니다.

스피처 주지사는 지난달 2월 13일, 워싱턴의 한 호텔에서 고액 매춘조직인 엠퍼러스클럽의 여성과 수천 달러를 주고 성관계를 가졌음이 뉴욕타임스 신문 등 주요 언론을 통해 알려진지 며칠만에  사임한 것입니다.

스피쳐지사의 사임으로 이제 시각장애자인 데이빗 피터슨 부지사가 미국 역사상 처음으로 흑인 주지사가 됩니다.

*****

New York Governor Eliot Spitzer has resigned, days after he was alleged to be a customer of a high-priced prostitution ring.

Spitzer, a Democrat, made the announcement with his wife at his side at his New York City office today (Wednesday). He said he was deeply sorry he did not live up to what was expected of him, and said he cannot allow his private failings to disrupt the people's work.

The resignation is effective Monday. He is being replaced by Lieutenant Governor David Paterson, who becomes the state's first black governor and the first legally blind governor in the United States.

"The New York Times" first reported Monday that federal investigators caught Spitzer on a wiretap arranging to meet with a prostitute. The alleged tryst took place in February in a hotel in Washington, D.C.

Spitzer has not been charged with a cr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