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뉴욕시 타임스 광장의 미군 모집소 앞에서 6일 새벽 폭발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경찰은 누군가 작은 폭발 장치를 미군 모집소에 던졌다고 밝혔습니다. 이 폭발로 미군 모집소의 정면 유리창이 부셔졌으나 사상자는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경찰은 인근 지역의 교통을 완전 통제하고 지하철이 타임스 광장역을 우회하도록 했습니다. 교통통제는 아침 출근시간부터 모두 풀렸습니다.

경찰은 누군가 자전거를 타고 가다 미군 모집소에 폭탄을 던졌다는 목격자의 진술을 토대로 수사 중입니다.

A small explosive device damaged a military recruiting station in New York City's Times Square early today (Thursday).

Police say someone threw the device at the recruiting station several hours before dawn.The blast shattered a large portion of the building's front window, but no injuries were reported.

Police and fire crews cordoned off Times Square and diverted (underground) subway trains for several hours, but normal traffic resumed by the start of the morning rush hour.

People in hotels hundreds of meters away said they heard the explosion. Police are investigating a report that someone riding a bicycle may have thrown the small bomb at the recruiting st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