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 지상군이 팔레스타인 무장단체 하마스에 대한 5일간의 공세를 끝내고 북부 가자 지구에서 3일 철수했습니다.

하마스는 이스라엘 군이 철수한 뒤에도 이스라엘 남부를 향해 로켓을 계속 발사했으나 사상자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마흐무드 압바스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은 하마스의 로켓 공격을 비난했습니다. 압바스 수반은 그러나 이스라엘의 군의 공세에 대해 항의하는 뜻에서 이스라엘과의 평화회담을 중단했습니다.

이스라엘 정부는 이스라엘 군은 언제든 가자 지구에 다시 투입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팔레스타인 의료 관계자들은 이번 이스라엘 군의 공세로 116명 이상이 숨졌다고 주장했습니다.


Israeli ground troops withdrew from northern Gaza before dawn today (Monday) after a five-day offensive that left more than 100 Palestinians and two Israeli soldiers dead.

Israeli air strikes and Palestinian rocket fire continued today, even after the troop withdrawal from congested Jabalya where fighting raged in recent days.

An Israeli government spokesman (Mark Regev) says the Israeli troops could return at any time. Hamas militants call the pullout a victory.

Palestinian President Mahmoud Abbas has condemned the rocket attacks by Palestinian militants, but he has also suspended peace talks as a protest against Israel's escalation of military force.

Israel has faced widespread international condemnation for its offensive that has killed many civilians.

U.S. Secretary of State Condoleezza Rice heads to the region today, and will meet with Israeli and Palestinian leaders Tuesday and Wednesday in an attempt to get negotiations going aga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