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오스를 방문 중인 사막 순다라벳 태국 총리가 라오스 공산당 지도자들과 경제 및 사회문제에 관해 논의했습니다.

태국 관리들에 따르면 사막 총리는 부아손 부파완 라오스 총리와 만나 양국간 도로 연결과 에너지 협력에 관해 의견을 나눌 계획입니다.

사막 총리는 1일 이틀간의 라오스 방문을 마치며, 3일에는 다시 이틀 일정으로 캄보디아를 방문할 예정입니다.

사막 총리와 훈 센 캄보디아 총리는 양국간 현안을 논의합니다.

*****

Thai officials say Prime Minister Samak Sundaravej is in Laos for economic and social talks with communist leaders.

Officials said Mr. Samak and his Lao counterpart, Buasone Bouphavanh, plan to discuss road links and an energy deal.

Authorities say Mr. Samak will return home today (Saturday), ending his two-day visit to Laos. He plans to head to Cambodia Monday, continuing visits to members of the Association of Southeast Asian Nations.

The Thai leader and Cambodian Prime Minister Hun Sen are to discuss bilateral concerns. Mr. Samak will return to Thailand on Tues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