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바가 피델 카스트로 전 국가평의회장이 30년 이상 줄곧 반대했던 유엔의 인권규약에 28일 서명했습니다.

쿠바의 펠리페 페레즈 로케 외무장관은 시민적 정치적 권리에 관한 국제규약과 경제사회문화적 권리에 관한 국제규약에 각각 서명했습니다.

로케 외무장관은 그러나 쿠바는 노동자들의 노동조합 설립과 참가에 관한 권리를 비롯한 두 인권 규약의 일부 조항을 유보한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12월 로케 장관은 쿠바가 내년 초 유엔 인권위원회의 정기 조사를 받을 것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

The Cuban government signed two United Nations human rights pacts Thursday that former Cuban President Fidel Castro opposed for more than 30 years.

Cuba's Foreign Minister Felipe Perez Roque signed the International Covenant on Civil and Political Rights and the International Covenant on Economic, Social and Cultural Rights.

He said the Cuban government still had reservations about some provisions in the pacts.

The right of workers to form and join trade unions is among Cuba's concerns about the pacts.

Roque announced his government's intention to sign the pacts in December when Fidel Castro was still the Cuban president.

Roque also announced in December that Cuba would open its doors in early 2009 to regular scrutiny by the U.N. Human Rights Counc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