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레스타인의 무장단체인 하마스는 27일 가자지구 남부에서 감행된 이스라엘의 공습으로 5명의 하마스 단원들이 사망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대해 이스라엘 육군은 즉각적인 확인을 하지 않았습니다.

이와는 별도로 팔레스타인 무장세력과 의료진들은27일 가자지구 중부에서 일어난 공습으로 이슬람 지하드 무장요원들이 사망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스라엘측은 이같은 주장에 대해서도 확인을 거부하고 있습니다.

한편 유엔의 존 홈스 긴급구호조정관은 26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서 지난 1월 이스라엘의 가자지구 봉쇄가 실시된 이후 가자지구의 상황이 악화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The Palestinian militant group Hamas says five of its members were killed in an Israeli air strike in southern Gaza today (Wednesday).

Hamas says the strike targeted a vehicle near the town of Khan Younis.

Israel's army did not immediately confirm the incident.

Separately, Palestinian militants and medical sources say an Islamic Jihad militant was killed today in a similar pre-dawn air strike in the central Gaza Strip. That incident also has not been confirmed by Israel.

In other news, the United Nations' humanitarian chief told the U.N. Security Council on Tuesday that conditions in the Gaza Strip are "grim and miserable."

John Holmes, who recently visited Israel and the Palestinian territories, said the situation in Gaza has worsened since Israel imposed a blockade on the Hamas-ruled territory in mid-January.

Israel says it imposed the blockade to pressure Palestinian militants to stop firing rockets into Israe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