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라크 북부지방의 쿠르드 자치 정부는 터키가 이라크에서 군사 작전을 할때 민간인들을 겨냥하지 말것을 경고했습니다.

마수드 바르자니 쿠르드 자치정부 대통령은 터키가 이라크 내에서 쿠르드 족 반군들에 대한 공격을 감행하는 것은 방해하지 않겠지만 민간인들이나 민간 시설을 겨냥한 작전은 용납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터키가 지난 21일 군사 작전을 시작한 이래 민간인 희생이 보고된 바 없습니다. 그러나 호시야르 제바리 이라크 외무장관은 터키군이 5개의 교량을 파괴했다고 말했습니다.

터키군은  쿠르드 노동자당에 대한 공격 중 7명의 터키군과 79명의 쿠르드 반군이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쿠르드 노동당은 터키군 헬리콥터를 격추하고 20명의 군인을 사살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러한 사상자 수는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

The leadership of the Kurdish regional government in Iraq has warned Turkey not to target civilians during its military operations in Iraq, saying there will be large-scale resistance if civilians are harmed.

The president of Iraqi Kurdistan, Massoud Barzani, said (Saturday) his security forces will not interfere in Turkey's fight against Kurdish rebels inside Iraq. But he warned against targeting civilians or civilian infrastructure.

There have been no reports of civilian casualties since Turkey began its military incursion Thursday. But Iraq's foreign minister (Hoshyar Zebari) says the Turkish military has destroyed five bridges.

Turkey's military says seven of its soldiers and at least 79 Kurdish rebels have been killed during the operation against the rebel Kurdistan Workers Party, or PKK.

The PKK says it has shot down a Turkish attack helicopter and has killed 20 Turkish soldiers.

Neither side's figures, nor the rebel's claim of downing the chopper, have been confirmed.

U.S. Defense Secretary Robert Gates today (Sunday) said he hopes Turkey keeps the operation short and preci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