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바의 피델 카스트로는 그의 사임 이후 미국이 쿠바의 정치변화를 촉구하고 나선 데 대해 강력히 비난했습니다.

카스트로는 22일에 발표한 한 칼럼에서, 그의 사임이 민주화로 나아가는 길을 열어줄 것이라는 부시 미국 대통령의 주장을 일축했습니다.

쿠바 공산당 기관지 ‘그란마’는 카스트로가 부시 대통령이 추구하는 것은 쿠바의 합병이라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카스트로는 미국의 대선 후보들이 표를 잃을까봐 쿠바의 변화를 요구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미국 대선 후보들의 주장이 당혹스러운 것이라고 일축하고, 진정한 변화는 미국에서 일어나야 한다고 반박했습니다.

*****

Cuba's Fidel Castro has strongly criticized U.S. calls for change in Cuba, following his resignation earlier this week as president more than 49 years after seizing power.

In a column published today (Friday), Mr. Castro rejects President Bush's assertion that the resignation could put Cuba on the path to democracy. In the piece in the Cuban Communist Party newspaper "Granma," the Cuban leader says what Mr. Bush really seeks is the "annexation" of Cuba.

Mr. Castro says U.S. presidential candidates are making immediate demands for change in Cuba to avoid losing votes. He dismisses their comments as "embarrassing" and says the real change must come from the United States.

Castro resigned Tuesday as Cuban president, 19 months after illness forced him to hand power to his brother, Raul. Cuba's parliament is expected to confirm Raul as the new leader Sun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