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산하 세계식량계획은 최근 식량 가격이 급등하면서, 세계에서 가장 빈곤한 지역의 주민들은 식량을 구입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세계식량계획 조셋 시란 사무총장은 'AP'와의 인터뷰에서 악천후와 식량생산 감소, 유가 인상과 함께 일부 식량이 대체에너지원으로 사용되면서 가격이 급격히 상승했고, 이로 인해 많은 빈곤층에게는 구입이 불가능해졌다고 말했습니다.

시란 사무총장은 이어 이런 빈곤 지역 주민들에게 식량이 제대로 공급되기 위해서는 공급 체계의 변화가 필요하다면서, 농업이 근간이 되는 지역에 대한 국제사회의 투자가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

of the United Nations World Food Program says that many of the world's poorest people cannot buy food because of soaring prices.

Josette Sheeran said in an interview with the Associated Press that severe weather, shorter harvests, higher oil prices and the use of food to produce biofuel are driving food costs out of the reach of the poor. In her words, "they are simply being priced out of the food markets."

She said that food supplies have to be adjusted, so they will get to the most vulnerable parts of the world without disruptions. Sheeran said she would like to see the international community make investments in regions that need a stronger agricultural foundation.

The World Food Program is currently doing an assessment of 30 nations it has deemed most needy, including Afghanistan and several African na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