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국방부 직원이 중국에 타이완 관련 정보를 빼돌린 혐의로 기소된 가운데, 타이완 국방부는 이번 사건과 관련한 피해를 조사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타이완 국방부는 12일 성명을 통해 '매우 중대한 사건'이 일어났으며, 이로인한 잠재적 피해를 조사할 특별팀을 구성했다고 밝혔습니다.

앞선 11일 미국 법무부는 국방부 직원 한 명과 일반인 두 명을 중국에 민감한 정보를 팔아넘긴 혐의로 기소했습니다.

기소장에 따르면 피의자들이 빼돌린 정보는 미국의 대 타이완 무기수출과 관련있으며, 이들은 타이완 군의 지휘와 통신체계를 향상시킬 포 솅 계획에 대한 대화도 나눴습니다.

타이완 군대와 작전에 대한 내부 기밀은 중국에 매우 중대한 정보가 될 수 있습니다. 중국은 타이완이 영구적인 독립을 추진할 경우 군사행동도 불사하겠다고 위협하고 있습니다.

*****

Taiwan's defense ministry says it is trying to determine whether individuals involved in a Chinese espionage case in the United States provided China with information on the island's military defense systems.

In a statement today (Tuesday), the ministry said the case was of "great importance," adding that Taiwan has set up a task force to assess the possible damage spies in the United States may have caused.

On Monday, the U.S. Justice Department said it was charging a Defense Department employee and two others with selling sensitive information to China.

Some of that information was related to U.S. military sales to Taiwan. Court documents show the accused had conversations about a major project (Po Sheng Project) to upgrade the island's command and communications capabilities for its troops.

Any insight into Taiwan's military operations would be significant for China, which has threatened to attack the self-governed island if it makes any permanent moves toward independen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