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이란의 로케트 발사는 이란의 탄도미사일과 핵무기 개발 노력에 관한 우려를 증폭시켰습니다. 러시아 통신들은 이란의 로케트 발사가 핵무기를 개발하려는 이란의 잠재적인 열망에 관한 전반적인 의구심을 더해주었다는 알렉산더 로슈코프 러시아 외무차관의 말을 인용, 보도했습니다.  이는 우려할만한  사태발전입니다.

미국의 션 매코맥 국무부 대변인도  이란의 로케트 발사에 비슷한 우려를 표명했습니다.  

션 매코맥 대변인은, 지구 궤도에 우주선을 발사하는데 필요한 기술과 능력은 장거리 탄도미사일 발사에 사용되는 능력과 기술과  똑같은 종류임을 지적했습니다. 매코맥 대변인은 또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와 국제원자력기구 회원국들이  이란의  그치지 않는  중거리와  장거리 탄도 미사일 개발에 깊은 우려를 표명하고 있다는 것도 언급했습니다. 이같은 우려는 이란이 핵무기 제조에 사용될 수 있는 완전한 우라늄 농축활동을 계속 추구하는 것과 관련이 있다고 매코맥대변인은  말했습니다.

미국의 데이너 페리노 백악관 대변인은, 탄도 미사일에  핵무기를 운반하는데 필요한 것과 같은 형태의 기술을 사용하는 우주 로케트 발사 결정은 앞으로 이란을 더욱 고립시키게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는  핵계획과 탄도미사일에 관한 유엔의 요구에 대한  부응을   거부하는데 대해 이란에  세번째 제재를 부과하는 문제를 검토하고 있습니다.

이란은 국제 핵의무에 따라 우라늄 농축과 재처리활동을 중단하고 과거의 핵활동을 밝힘으로써 추가제재를 면할 수  있을 것입니다. 그 대가로 러시아와 프랑스, 중국, 영국, 미국 등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5개 상임이사국과 독일 등 이른바 P5+1은 이란의 평화적인 민간 핵에너지계획 건설 지원과 핵연료 공급을 보장하는 내용을 포함한 여러가지 유인책들을  제시했습니다. 그러나 지금까지 이란은 이같은 P5+1  제의를  외면하고 있습니다.

*****

The recent launch of a rocket by Iran has increased concerns about Tehran's efforts to develop ballistic missiles and nuclear weapons. Russian news agencies quoted Russian Deputy Foreign Minister Alexander Losyukov as saying that the rocket launch adds to general suspicions of Iran regarding its potential desire to build nuclear weapons. Long-range missiles are one of the components of such weapons. That causes concern.

U.S. State Department spokesman Sean McCormack called the rocket launch by Iran troubling for the same reasons:

The kinds of technologies and capabilities that are needed in order to launch a space vehicle for orbit are the same kinds of capabilities and technologies that one would employ for long-range ballistic missiles. And of course, the U-N Security Council and other members of the international system have expressed their deep concern about Iran's continuing development of medium- and long-range ballistic missiles. The reason for that concern is tied to their continued. . . .search to perfect enrichment of uranium, which can, of course, be used in a nuclear weapon.

White House spokeswoman Dana Perino says that Iran's decision to launch a space rocket using the same type of technology that would be needed to deliver a nuclear weapon on a ballistic missile will further isolate Iran. The United Nations Security Council is considering a draft resolution that would impose a third round of sanctions on Iran for its refusal to comply with U-N demands regarding its nuclear and ballistic missile programs.

Iran can avoid another sanctions resolution by suspending uranium enrichment and reprocessing and coming clean on its past nuclear activities, in accordance with its international nuclear obligations. In return, the five permanent members of the U.N. Security Council - Russia, France, China, the United Kingdom, and the U.S. - along with Germany, the so-called P5+1, have offered an incentives package that includes assistance to Iran in establishing a civilian, peaceful nuclear energy program, and a guaranteed nuclear fuel supply. So far, Iran has passed up the P5+1 off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