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라크 주둔 미군 당국은 연합군 병력이 티그리스 강 유역에서 국제테러조직 알-카에다를 겨냥한 작전 도중 테러범 3명을 살해하고 용의자 2명을 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미군 당국은 26일 성명을 통해 체포된 용의자 중 1명은 이라크 북부 도시 티크리트내 알카에다의 고위 간부라고 전했습니다. 성명은 이 용의자는 이라크내 많은 알카에다 고위 지도자들과 연계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이라크의 누리 알-말리키 총리는 25일 이라크 군병력이 북부 도시 무술에서 알-카에다 테러분자들에 대한 대규모 공세작전을 전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모술에서는 이번 주 폭탄공격이 잇따라 발생해 거의 40명이 숨지고 200명 이상이 부상했습니다. (끝)

The U.S. military says coalition forces have killed three terrorists and detained two suspects during operations targeting al-Qaida networks in the Tigris River Valley.

A military statement today (Saturday) says one of the detainees is the alleged senior leader of al-Qaida in Iraq for the northern city of Tikrit. The statement says he is believed to be associated with many senior al-Qaida leaders in Iraq.

On Friday, Iraq's Prime Minister Nouri al-Maliki said Iraqi forces will mount a major offensive against al-Qaida elements in the northern city of Mosul. Bombings in Mosul this week killed nearly 40 people and wounded more than 200.

Also Friday, a top member of the U.S. Senate Armed Services Committee said the security gains resulting from President Bush's troop surge in Iraq could erode without progress toward political reconcili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