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가 이란 부쉐르 원자력발전소에 대한 여섯번째 핵연료 선적분을 제공해 이 발전소에 대한 핵연료 공급을 거의 완료했다고, 이란 관영매체들이 보도했습니다.

이란 관영 IRNA 통신은 24일, 지금까지 82톤의 핵연료 공급물량 가운데 66톤이 부쉐르 원자력발전소에 도착했다고 밝혔습니다.

러시아는 부쉐르 원자로 건설을 완공하고 있습니다.

이란 관계자들은 2008년 중반부터 이 원자력 발전소의 가동을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같은 핵연료 선적분 도착은, 앞으로 있을지도 모르는 이란에 대한 추가제재에도 불구하고, 이란 지도자들이 그들의 핵계획을 강행하겠다고 밝힌지 하룻만에 이루어진 것입니다.

*****

Iranian state media say Russia has delivered a sixth shipment of nuclear fuel to Iran's first atomic power plant at Bushehr, nearly completing the total fuel shipment to the reactor.

Iran's state news agency (IRNA) says 66 out of an expected delivery of 82 tons of fuel have now arrived at the Bushehr plant in southern Iran.

Russia is finishing construction of the Bushehr reactor. Iranian officials say they plan to start running the facility around mid-2008.

The shipment arrived a day after Iranian leaders said they would press on with the country's nuclear program in spite of possible U.N. sanctions.

Earlier this week, Germany and the five permanent U.N. Security Council members (the U.S., Britain, France, Russia and China) agreed on the content of a new U.N. sanctions resolution aimed at pressuring Iran to curb its nuclear activit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