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 이사회는 22일, 미국 경기를 부양하고 국제적 주식 투매를 막기 위해 기본 금리를 0.75% 포인트 인하했습니다.

연방준비제도 이사회는 22일 발표한 성명에서, 악화되는 경제 전망에 대처하기 위해 신용 경색을 완화하기 위해 기준금리를 현행  4.25%에서 3.5%로 내린다고 밝혔습니다.

미국의 헨리 폴슨 재무장관은 조지 부시 대통령과 의회 지도자들은  1천4백5십 억 달러에 달하는 경기부양책에   신속하게 행동을 취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습니다.

미국의 경기 둔화가  미국과 무역하는 많은 나라들의 기업들을 해칠 수도 있다는 투자자들의 우려로 인해 최근 전세계 주식시장에서 주가가 크게 하락했습니다.

미국의 주요 주가지수는  22일에도 하락했고, 올해 들어 10% 이상 하락했습니다.  유럽의 주가지수들은 올해들어 11% 이상 하락했습니다.  워싱턴 뉴스광장시간에 이에 관해 좀더 자세히 알아봅니다.

*****

The U.S. central bank has cut the key interest rate by three-quarters of one percent, in an effort to boost the troubled U.S. economy and stop a global stock market sell-off.

Federal Reserve officials said (in a statement today/Tuesday) they cut rates (to three-point-five percent) to ease tight credit to cope with a weakening economic outlook.

U.S. Treasury Secretary Henry Paulson says President Bush and members of Congress seem ready to move quickly on a proposed 145-billion dollar package of measures to stimulate the economy.

Stock markets around the world have declined recently as investors worry that a slowing U.S. economy could hurt businesses in the many nations that trade with the United States.

Prices of major U.S. stock indexes fell in today's (Tuesday's) trading and are down by 10 percent or more so far this year. Major European stock indexes were mixed in volatile trading today, and are off 11 percent or more since the new year.

Earlier, markets plunged in Asia, with in South Korea, India, Hong Kong, Japan, Singapore and Chi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