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은 미군의 한국 내 전투기 추가 배치와 관련해서, 핵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파탄시키는 행동이라고 비난했습니다.

북한 조국평화통일위원회는 20일 조선중앙통신 기자의 질문에 대답하는 형식으로, "미군의 전투기 추가배치는 긴장격화와 전쟁을 불러오는 장본인이 누구인지 명백히 보여준다"고 비난했습니다.

한편 미군 당국은 지난주20대의 F-16 전투기를 포함하는 전투비행대대가 한국에 추가배치됐다고 확인했습니다. 미군에 따르면 이들은 한국 주둔 미군의 대비태세를 점검하기 위해 4개월 임무로 배치됐습니다.

북한은 미국, 중국, 한국, 일본, 러시아와 6자회담을 통한 비핵화 과정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미국은 북한의 주요 핵 시설 불능화에 있어서 중요한 진전을 이뤘지만, 북한이 완전한 핵 신고 기한을 어기면서 비핵화 진전이 지연되고 있다는 입장입니다.

*****

North Korea has criticized the United States for deploying more warplanes in South Korea, saying the move risks disrupting nuclear negotiations.

North Korea's Committee for the Peaceful Reunification of the Fatherland charges the deployment risks aggravating tensions and threatens peace on the Korean Peninsula. The comments came in a report published Sunday by the official Korean Central News Agency.

The U.S. military has confirmed that a squadron of about 20 F-16 fighter jets arrived in South Korea last week. They are on a four-month mission aimed at evaluating the readiness of American forces in the region.

North Korea has been cooperating with the United States, China, South Korea, Japan and Russia in a nuclear disarmament process. U.S. officials say significant progress has been made in disabling North Korea's main nuclear complex, but the process has slowed since North Korea failed to meet an agreed deadline to disclose details of its nuclear progr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