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모시 키딩  미 태평양 함대 사령관이 14일 베이징에서 중국 관리들과 만나 양국간의 군사 협력과 타이완 문제 그리고 그밖의 현안들에 관해 논의합니다.

  키팅 사령관은 이날 비공개로 양제츠 중국 외교부장을 만나 면담했습니다.

중국의 관영 ‘신화 통신’은  양 외교부장이 13일 미국의 알라스카에  들른  첸수이뻰 타이완 총통을 가리키며, 미국은   타이완 총통이 미국의 영토를 이용해 어떠한 독립운동 활동에 개입하도록 허용해서는 안된다고 강조 했습니다.

사흘간 중국을 방문 하는 키팅 사령관은 또 상하이와 꽝조우의 군사시설을 시찰하기 이전에 궈 보슝 공산당 중앙군사위원회 부주석을 만날 예정으로 있습니다. 

The commander of U.S. forces in the Pacific is meeting with Chinese officials in Beijing today (Monday) to discuss military ties, Taiwan and other issues.

Admiral Timothy Keating, head of the U.S. Pacific Command, met Chinese Foreign Ministry Yang Jiechi behind closed doors.

The official Xinhua news agency said Yang demanded that the United States not allow Taiwan President Chen Shui-bian to engage in any separatist activities by using U.S. territory.

Xinhua said the remarks were in reaction to Mr. Chen's stopover in Alaska on Sunday.

Keating is also expected to meet with Vice Chairman of the Central Military ommission Guo Boxiong, before touring military facilities in Shanghai and Guangzhou during his three-day vis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