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당국은 이라크에서 미군이 억류하고 있던 약 10명의 이란 인들을 석방했습니다.

미군과 이란 당국은 이 이란인들이 지난 2004년 7월부터 미군에 억류돼 왔다고 밝혔습니다.

이란의 한 관영매체는 헤이다르 알라비라는 이름의  남자는 북부 이라크에서 미군에 생포되었고,  지난 18일 이라크 대통령실로 신병이  인도됐다고 말했습니다.

이라크 주둔 미군 당국은 지난 11월에 9명의 이란 인들을 석방했으며, 아직 약 10명의 나머지 이란 인들이 억류돼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란은 일부 구금자들이 외교관이라고 밝히고 있지만, 미군은 이들이 이라크의 시아파 무장세력을 지원하고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

U.S. authorities have released one of about 10 Iranian citizens held by U.S. forces in Iraq.

U.S. and Iranian authorities say the Iranian man had been detained since July 2004.

An Iranian state news agency named the man as Heydar Alavi and says he was captured by U.S. forces in northern Iraq. It says he was handed over to the Iraqi presidential office Tuesday.

U.S. authorities in Iraq freed nine Iranian prisoners last month and said about 10 other Iranians remained in custody.

Iran says some of the detainees are diplomats, while the U.S. military says they were providing support to Shi'ite militants in Iraq.

The U.S. Defense Department said in a report Tuesday Iran continued to train and arm Iraqi Shi'ite militias in the past three months, even as violence in Iraq fell significant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