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키스탄 법조인들은  5일, 수도 이슬라마바드 거리로 몰려나가  무샤라프 대통령의 사법부 숙청에 항의하는 시위를 벌였습니다.

파키스탄 법조인들은 이날 이슬라마바드에서 대통령이 헌법을  복원하고, 무샤라프 대통령 재선에 저항했다는 이유로 면직시킨 법관들을 재임용할 때까지 반나절만 근무하면서 법원의 일상 업무를 무기한 거부한다는 내용의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이와 유사한 항의시위가 파키스탄 여러 곳에서 일어났습니다.

정부는 최소 27명의 고위 법관들을 공식  해임 조치했습니다.  해임된 법관 중에는 무샤라프 대통령의 가장 강력한 비판자의 한 사람이었던 이프티카르 무하마드 초드리 전 대법원장도 포함돼 있습니다.

*****

Pakistani lawyers took to the streets of the capital, Islamabad, today (Wednesday) to protest President Pervez Musharraf's purging of the country's judiciary.

Lawyers in Islamabad announced plans to indefinitely boycott the courts daily -- working only a half-day -- until the president restores the constitution and reinstates a host of judges he deposed for challenging his re-election.

Similar demonstrations also were held elsewhere in Pakistan.

The government has formally retired at least 27 senior judges. Among them are one of Mr. Musharraf's fiercest critics, former Supreme Court Chief Justice Iftikhar Muhammad Chaudhry.

The judges had declined to take a new oath of allegiance after Mr. Musharraf imposed the state of emergency on November third.